스카이다이빙을 하고 나서 두근거리는 가슴을 조금씩 진정시키며,

와나카 공항에서 조금 떨어져 있지만, 공항 부지 안에 있는 Transport & Toy Museum 에 한번 가보기로 했습니다.

공항 안쪽에 위치해 있어 그냥 나가는 길에 한번 둘러볼까 해서 들렀던 곳인데,

전시장에는 아주 옛날 클래식 자동차들부터 고급자동차까지 다양한 자동차를 한꺼번에 볼 수 있는 그런 곳이었어요.

.

.

.


여기가 박물관으로 들어가는 입구랍니다.   그런데... 어랏~ 입장료가 따로 있더라는.... -.-;; 
 
입장료 있는 줄 알았으면 안들어오는건데.... -.-;;;  그래도 그리 비싼편이 아니라 기왕 들어온거 구경하고 나가기로 했습니다.
 
.
 
.
 
.
 

들어서면 가장 눈에 띄는 것들은 영화에서나 봄직한 각종 클래식 차량들이 쭉~ 도열해 있더라구요.
 
관리를 잘해서인지... 세월의 흔적은 찾아보기 힘들었지만... 그래도 시동을 걸면 과연 시동이 걸리기는 할까요.... ^^;;
 
.
 
.
 
.
 

교통 박물관 답게 각종 탈 것들이 엄청난 종류와 함께 전시되어 있는데...
 
그냥 눈으로만 보구 지나가도 꽤나 흥미로웠던 것 같습니다.
 
이 사진은 마치 하늘을 나는 자전거 컨셉처럼 천장에 자전거를 매달아 놓았군요.
 
.
 
.
 
.
 

이건 진짜 비행기는 아니고... 장난감 모형으로 만든 비행기 같았습니다.
 
저 비행기 모형 엄청 좋아하는데, 왠지 하나 갖고 싶더라구요. ^^;;
 
.
 
.
 
.
 


지나가던 중에 특이한 차를 발견했습니다. 고운 털로 덮혀 있는 차였는데.....
 
과연 이 차는 비를 맞거나.. 세차를 할 땐 어떻게 할런지.. 그게 참 궁금하더군요. ㅎㅎ
 
.
 
.
 
.
 

이젠 한국에서도 꽤나 친근한 쉐보레 마크를 단 트럭 같습니다. ^^
 
.
 
.
 
.
 

승용차 뿐만 아니라... 오른쪽에 언뜻 보이는 소방차들까지... 정말 없는 차가 없더라구요. ^^
 
.
 
.
 
.
 

실제로 이 비행기(?)는 하늘을 날 수 있었을까요?
 
.
 
.
 
.
 

이건 정말 예전에 쓰던 레알 비행기가 맞는 듯 싶었습니다.
 
그런데 프로펠러엔 새X인지... 뭔지.. 꽤나 지저분한 모습이... -.-;;
 
.
 
.
 
.
 

그리고 나가는 길엔 조그맣지만... 이렇게 테디베어 인형들도 눈에 띄더라구요.... ^^
 
.
 
.
 
.
 

박물관 구경을 다하고 다시 밖으로 나왔습니다... 하늘이 무척이나 맑네요...
 
산책하기에.. 또는 드라이브 하기에 무척이나 좋은 날씨인 것 같았습니다.
 
스카이다이빙도 했겠다.... 설레였던 흥분이 아직도 채 가라 앉지 않았지만.... 다시 한번 와나카 주변을 둘러보기로 하지요.
 
.
 
.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