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 후루카와 정원을 나서 발길을 옮긴 곳은 시오도메 쪽에 위치한 하마리큐 온시정원....

일본식 정식명칭은 '하마리큐 온시테이엔' 이라고 하는 곳입니다.

하마리큐 온시정원은 오다이바에 가기 전, 신바시역에서 모노레일 유리카모메가 다니는 시오도메 역 근처에 위치해 있는데,

이곳은.. 예전에도 한번 찾아와 보고 싶었던 곳이었지만 그냥 지나치기만 해서 이번엔 꼭 가보고 싶었던 곳이었어요.

.

.

.


신바시역에서 시오도메 쪽으로 넘어가는 길에서 찍은 사진인데, 역시 현대화된 건물들이 많이 보입니다.

신바시역에서 시오도메까지는 유리카모메를 타고 가도 되기는 하지만, 거리가 그리 멀지 않은 관계로 이렇게 걸어 다니면서

도시의 풍경을 구경하는 것도 그리 나쁘진 않은것 같았어요.

.

.

.


유리카모메 시오도메 역을 빠져나오면 이렇게 한적한 가로수길을 볼 수 있고,

이 길을 따라 걷다보면 하마리큐 온시정원의 입구를 찾을 수 있답니다.

가로수길의 은행나무들이 참 인상적이었어요. 역시 늦가을이 되면 노란 단풍길이 이쁘게 만들어질듯 합니다.

.

.

.


정원 입구로 들어서니 넓은 풀밭과 울창한 나무숲들이 저를 먼저 반겨주더라구요. ^^

하마리큐 정원은 에도시대를 대표하는 정원의 하나로, 메이지 유신때 왕실의 별궁으로 사용하면서

하마리큐라는 이름이 지어졌으며, 에도시대 때부터 전해 내려오는 정원의 역사와 문화를 한눈에 볼 수 있는 곳이라
하는데, 예전 에도시대 때에는 바닷가 근처에 정원을 만들때 바닷물이 정원 안으로 드나들 수 있도록
축조를 했다고 합니다. 현재 일본에서 바닷물이 드나드는 정원은 이곳이 유일하다고 하네요.

.

.

.




역시 정원 안쪽으로 들어가다보니 이렇게 큰 연못을 볼 수 있는데, 이 연못의 물이 바로 바닷물이라 하니... 좀 신기했어요.

저 연못의 물이 나중에 오다이바 바닷가로 흘러나가고 들어오고 하는 물이라 합니다.

물론 중간에 수문으로 드나드는 양을 조절할 수 있게 만들어 놓긴 했지만요.

.

.

.


정원과 도시의 만남.... 일본에 오면 언제나 부러웠던 것 중의 하나가 바로...

저렇게 큰 도심 속에 넓고도 넓은 녹색 정원이 꼭 하나씩은 존재한다는 것...

삭막한 회색빌딩들 사이로 이렇게 마주하는 초록의 공간은 사람들의 마음을 편안하게 해주는것 같더라구요.

.

.

.


밤이 되면 저 등불은 지친 일상과 스트레스에 찌든 사람들의 휴식을 찾게 해주는

등불이 되지 않을까 생각해 봅니다.

.

.

.


주변엔 온통 초록 나무들만 펼쳐져 있어, 언뜻 내가 도쿄 도심 한복판에 있다는 것을 잠시 잊게 해주는것 같더라구요.

어느 조용한 시골마을 한가운데 있는 듯한 그런 편안한 느낌을 가질 수 있었습니다.

조용히 음악을 들으며 산책하는 그 기분을 다시금 느끼고 싶어 지네요. ^^

.

.

.


숲 안쪽으로 깊숙히 들어가면 햇빛을 보기 어려울만큼 밀림 속에 와 있는듯한 착각이 드는 곳도 있더라구요.

나무 이곳 저곳에서 피톤치드가 뿜어져 나오는 느낌... 숲에서 나는 냄새도 너무 좋았습니다.

.

.

.


아주 잘~~ 익은(?) 고추잠자리 한마리가 날아와 나무기둥위에 앉은 모습인데, 가을은 가을이긴 모양이네요. 

빨간색이 여지없이 가을느낌을 가지게 만듭니다.

.

.

.


여러 갈래길로 나뉘는 산책로... 어디로 가든 멋진 풍경을 만날 수 있는 곳 같았습니다.

.

.

.


연못가를 따라 걷다가 신기한 것을 보게 되는데,

이곳 연못가에 있는 나무들은 대부분 하늘쪽이 아닌 물쪽으로 자라는것 같더라구요.

어떤 나무는 나뭇가지가 아예 물속으로 처박혀 거꾸로 자라는 나무도 있는것 같더라는... ^^;;   암튼 신기했습니다..

그래도 왕실 별궁으로까지 사용된 곳이라 그런지 정원의 조경은 정말 잘해 놓은것 같더라구요.


이렇게 이날은 도쿄에서 하룻동안 머물며 가볍게 산책하는 기분으로 두 곳의 정원을 둘러보았는데,

이제 다음날부터 시작될 PASS 여행을 위해 숙소로 돌아가 휴식을 취하기로 합니다.
.

.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도 신기하네요~ 저 연못이 바다로 연결되어 있나봐요. 그리고 고추잠자리 정말 올만에 봐요. 다른분들의 포스팅에서도 봤지만 진짜 오리지널 고추잠자리는 저렇게 머리까지 빨간거거든요. ^^

    2010.09.29 08: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 근처의 오다이바 바닷물을 끌어쓴다고 하네요...
      우리나라에서도 빨간 고추잠자리 많이 봤으면 좋겠습니다.

      2010.09.29 12:41 신고 [ ADDR : EDIT/ DEL ]
  2. 바닷물이 드나드는 공간인데도, 저렇게 멋진 정원이 형성되는군요.
    신기합니다.

    2010.09.29 08: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일본은 정원문화가 참 발달되어 있는것 같더라구요...
      참 잘해놓은것 같았습니다.

      2010.09.29 12:41 신고 [ ADDR : EDIT/ DEL ]
  3. 정말 신기하네요 ^^ 도심 속에서 찌들려 있다가
    정원을 한 번 휙 둘러보면 맑아지는 기분이겠어여~~
    마지막 나무들은 저러다 물 속으로 쏙 들어가버릴 것 같아여~ㅎㅎ
    오늘도 좋은 곳 여행 잘 하구 가요옹~~ 즐거운 하루 되세여, 연필님 ^^

    2010.09.29 09:07 [ ADDR : EDIT/ DEL : REPLY ]
  4. 덕분에 동경 여행을 공짜로 잘 합니다.
    오늘 하루도 뜻깊게 보내세요~

    2010.09.29 09: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으아~~좋으네요..바닷물이 도심속을...ㅎ
    귄한풍경 또 보고가네요...
    이같은 도심속 자연이 많아져야 하는데요..
    즐건하루 되세요..연필님~~!

    2010.09.29 09: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 도심을 개발하는것도 좋지만
      이렇게 쉴수 있는 녹색공간도 좀 많이 만들어졌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2010.09.29 12:43 신고 [ ADDR : EDIT/ DEL ]
  6. 아름다운 풍경 잘 구경하고 가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2010.09.29 10: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언제나 시원한 사진 보기 좋습니다.
    마치 내가 다녀온 것 같은 느낌을 주시네요. ^^

    2010.09.29 10: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마래바님 안녕하세요..
      오랜만에 방문해주셨네요... 언제나 좋은말씀 감사드립니다.

      2010.09.29 12:43 신고 [ ADDR : EDIT/ DEL ]
  8. 정말 붉은 잠자리~네요.
    그럼... 저 물이 바닷물인건가요?? 신기하네요~

    2010.09.29 10: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고추 잠자리 너무 잘익은것 같은데요 ^^;;
    멋진 풍경들 잘 보고 갑니다 !!!

    2010.09.29 10: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쵸? 올해들어선 고추잠자리를 못본것 같은데...
      일단 이것으로 먼저 만족을 해야하나봐요..

      2010.09.29 12:44 신고 [ ADDR : EDIT/ DEL ]
  10. 현대식 건물들 사이에 있는 공원이 서울의 모습과 비슷하기도하네요.
    나무들이 운치가 잇는듯..
    환절기인데 감기 조심하세요^^

    2010.09.29 11: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서울은 그래도 공원이 많아 부럽습니다.....
      큐빅스님도 환절기 감기 조심하세요...

      2010.09.29 12:44 신고 [ ADDR : EDIT/ DEL ]
  11. 바닷물가의 고추잠자리는 몸통까지 빨갛군요 보기 드문 빨간잠자리입니다

    2010.09.29 13: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요즘 정원에 대해서 관심이 많은데.. 도심속의 특별한 정원.. 참 이쁘네요...
    우리나라도 이런 정원들이 많으면 좋겠습니다.. ^^

    2010.09.29 14: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얼레~ 저 고추잠자리는 온몸이 붉은색이네요. 신기하네요..

    2010.09.29 16: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역시 일본 정원 느낌이 퍽~ 나네요.
    우리나라도 저런 정원 같은 공원들이 동네마다 하나씩은 있어야 할텐데요~

    2010.09.29 17:49 [ ADDR : EDIT/ DEL : REPLY ]
  15. 정원의 물이 바닷물이라니..신기하네요...
    사진으로나마 일본여행 잘하고 있습니다...또 좋은그림 부택해요...^^

    2010.09.29 18: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도쿄가 인상 깊었던게 이런 정원, 공원들이 곳곳에 많더라구요..^^
    물론 서울의 4배 크기라고는 하지만..^^:
    암튼 주변에 이런 곳이 있었으면 좋겠어요..^^

    2010.09.29 19: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도심속의 공원이라고 상상이 안되는데요~
    와우~
    은행나무가 노랗게 물들었을 모습을 상상하니 너무 근사합니다~^^*

    2010.09.29 23: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아름다운 곳을 떠나 대단한 정성과 노력으로 만들어내 정원이란 느낌을 받게 됩니다.

    잘 보고 갑니다.

    2010.09.30 01: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좀 독특하네요... 바닷물이 정원으로 들어온다니.... 참 아름다운 발상 같습니다.. 육지에서 바다의 냄새를 맡을 수 있다는 아름다움이 느껴지네요..
    옛날 신라시대때 경주 감은사지에도 동해 바닷물이 흘러 들어왔다고 하네요.. 지금은 그 흔적 밖에 안남아 있지만..
    웬지 이 생각이 나네요..

    2010.10.01 17: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아기자기한 일본 정원의 모습이네요..
    어떻게 바닷물을 정원으로 들여올 생각을 했을까요~~
    덕분에 안구정화하고 갑니다..

    2010.10.05 10: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바닷가가 바로 옆에 있어서 그런 생각을 할 수 있었던것 같아요..
      암튼 저도 신기했습니다. ^^

      2010.10.05 12:10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