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6년 10월 10일 한국을 출발하여 이날이 12월 9일...

 

그동안 일본, 뉴질랜드를 여행하고 마지막 호주 시드니까지....

 

거의 두달동안 여행이 마무리 되어 가는 호주에서의 마지막 밤이 찾아 왔습니다.

 

 

이날은 특별히 어딜 가거나 한 것은 아니었고... 여행의 마지막을 정리하면서 조그만 기념품을 사기 위해 

 

시내에 잠시 다녀온 것이 다였는데, 저녁을 먹고 휴식을 취하던 중...

 

숙소에 한국 친구들이 체크인하여 들어오길래 같이 시내 야경을 구경하러 달링하버에 나가기로 했어요.

 

.

 

.

 

.

 

 

전날 낮에 봤던 달링하버의 크리스마스 트리..

 

밤에 보니 이쁘게 조명이 들어와 있더군요~ ^^

 

.

 

.

 

.

 

 

 

 

 

빌딩 뒤로 보이는 시드니 타워도 이젠 추억이 되어가고 있구요.

 

왠지 여행의 마지막 밤이라고 하니 시원섭섭해지는 순간이네요.

 

.

 

.

 

.

 

 

밤이 되어도 불구하고 늦은 시간까지 달링하버의 거리는 사람들로 넘쳐납니다.

 

.

 

.

 

.

 

 

그렇게 달링하버를 한바퀴 산책하고 다시 숙소로 돌아가는 길...

 

길고도 긴 60여일간의 여행이 이곳 시드니에서 마무리를 하니.... 마음이 잠시나마 착잡해 지긴 했지만..

 

한편으로는 오랫동안 보질 못했던 가족과 친구들을 만난다는 생각에 잠시 설렘을 가져보기도 합니다.

 

.

 

.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늘이 끝이 아니라 새로운 여행의 시작이 될거라 생각 됩니다..

    2013.07.01 09: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여행의 끝은 새로운 여행의 시작이기도 하지요.
    긴 여행 수고하셨습니다.

    2013.07.01 09: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저도 여행떠나고 싶은..
    잘 마무리 하셨으면 하네요^^

    2013.07.01 11: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시드니의 잠 못 이루는 밤이네요 ㅎㅎ^^
    잘 보고 갑니다^^
    한주를 시작하는 월요일 날씨는 무지 덥네요^^ 덥지만 마음만큼은 에어콘 시원하게 틀어놓은 것처럼 시원하게 보냈으면 좋겠습니다 ^^

    2013.07.01 11: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여행의 마지막 날.
    만감이 교차하는 것 같으면서도 또 아무렇지 않은 것 같은 그런 날이지요.^^
    저는 긴 여행은 아직 안해봤습니다만 호주에 잠깐 살면서 멜번과 시드니에는 며칠 동안만 여행을 다녀왔어요. 그리고 이후에 다시 브리즈번 멜번 시드니에 짧에 여행을 다녀왔었는데요. 시드니 달링하버에서 커피 한잔 마시면서 친구와 수다 떨었던 시간이 너무 좋은 추억으로 남아있어요. 위의 사진 보니 그 때 그 시절이 생각납니다.^^ I hope you are safely back home from your long trip.^^

    2013.07.01 12: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호주에 잠깐 계셨었군요....
      전 시드니 밖에 안있어서 많은 곳을 둘러보진 못했답니다.
      멜번과 브리즈번도 한번 가보고 싶어요~

      2013.07.01 13:06 신고 [ ADDR : EDIT/ DEL ]
  6. 왠지 여행지에서의 마지막 날의 허전함 ,,,, 그런게 저도 느껴집니다
    그 기분,,, 참 미묘하더라구요 ^^

    2013.07.01 12: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멋집니다. 부럽기도 하구요.ㅎㅎ

    잘 보고가요. 새달도 행복하세요

    2013.07.01 13: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오세아니아 대륙은 꼭 한 번 가보고 싶은 곳이예요.
    아직은 자세한 계획이 없지만요.
    초현대식 건물에 반짝이는 네온사인 볼만하네요.

    2013.07.01 15:05 [ ADDR : EDIT/ DEL : REPLY ]
  9. 제대로 대양주를 즐기신듯^^
    여유되면 뉴질랜드에서 남극 가보고 싶네요^^

    2013.07.01 16: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두 달 간의 여정... 캬.... 부럽네요.
    마지막 밤은 말그데로 만감이 교차하는 그런 시간이셨군요. ^^

    2013.07.01 18: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우와~ 화려한 조명이 눈부시게 아름답네요~
    야경이 정말 예술이에요ㅎㅎ
    파란연필님 덕분에 구경 잘하고 갑니다~ 저두 가보고 싶어요^^

    2013.07.01 18: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시드니 야경도 참 괜찮은것 같더라구요.
      언제 기회되면 꼭 시드니여행 해보시길 추천드립니다.

      2013.07.01 21:27 신고 [ ADDR : EDIT/ DEL ]
  12. 야경이 완전 이국적이고
    도시적이군요..
    좋은 여행 마무리 잘 하시길 바랍니당^^

    2013.07.02 00: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이렇게 떠나려면 아쉽지요.
    그래도 두달이면.. ^^

    2013.07.02 08:40 [ ADDR : EDIT/ DEL : REPLY ]
    • 언제 또다시 이렇게 두달간 여행을 할 수 있을지 모르겠네요.
      그래도 즐거운 추억이었답니다.

      2013.07.02 12:00 신고 [ ADDR : EDIT/ DEL ]
  14. 전 달링하버에 갔을때 비가 와버려서 아무도 없었었죠..ㅎㅎ 옛날 생각 나네요^^

    2014.06.07 11: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언제 또 가보나...? 10년전에 가보고 죽기 전에 가볼란지...ㅎㅎ

    2014.06.16 03: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엘림

    인생은 짧고 여행의 추억은 여운으로 오래남네요. 그속에 내가있었고 모르는 사람이지만 사람이 있었고, 사랑할수 있는 사람이 있어 그리운것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감사합니다.

    2014.06.20 16:38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