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밥이나 회를 먹을때 함께 먹는 고추냉이.... 잘못해서 한꺼번에 많은 양을 먹게 되면 순간 머리가 띵~ 해지면서 머리끝을 자극시키는 기분

과 함께 매운맛을 느끼게 되는데 아마 이런 경험을 해보신 분들.... 많으시리라 생각이 되네요. ^^


저역시 성격이 급해 음식을 좀 빨리 먹는 편인데, 제가 좋아하는 음식중에 하나인 초밥이 앞에 놓여있으면 그야말로 정신을 못차린다지요.^^

배가 고파 허겁지겁 먹어대다가 하나씩 걸리는 놈이 있게 마련입니다. -.-;;  아.... 도대체 어느 요리사길래 이리도 고추냉이를 많이 넣었쥐?

라는 푸념을 하며.. 매운맛을 애써 참아보지만, 짧고도 그 강한 고통(?)이 아주 강렬하게 다가오지요.. ㅎㅎ





예전에 KBS 예능 프로그램 중 하나인 '스펀지'를 기억하시는지....? 지금도 매주 금요일에 방송을 하고 있습니다만, 예전엔 이걸 보면서 아주

유용한 생활정보도 많이 챙기곤 했었는데, 그 중 한가지... 바로 고추냉이를 먹고 매울때 취할 수 있는 방법을 소개해 주더라구요.

그것이 바로 '고추냉이를 먹고 매운맛을 느낄때 코끝을 손으로 살살 문지르면 매운 느낌이 점점 사라진다' 라는 명제로 말이지요. ^^


오호~~ 이거이거... 한번 실험해봐야지... 라고 생각하던 중... 초밥을 먹으러 간 날... 역시나 우연히 과다한 고추냉이가 들어간 초밥 하나를

먹게 되었지요.... ㅎㅎㅎ  알싸~한 느낌이 혀끝과 얼굴 전체를 감싸기 시작하는데, 스펀지 내용이 생각나 코끝을 문질러 봤습니다... 효과는?


오~~ 정말 신기하게도 매운 느낌이 점점 사그라드는 것이었어요... 한번에 싹~ 없어지는 느낌은 아니었지만, 문지르지 않았을때 보다는 훨씬

빠르게 매운 느낌이 사그러 드는것 같았어요. 와~~ 왜 진작 이런걸 알지 못했을까... 하는 생각도.... ^^;;


스펀지 내용에 따르면, 고추냉이의 톡쏘는 맛과 향이 코의 점막 안에 분포해 있는 아픈 감각을 느끼는 신경세포를 자극해 통증을

느끼게 하고, 코에서는 그 아픈 느낌이 매운 맛이라는 착각을 느끼게 되는 것이라 하는데, 콧등을 문지르면 그 통증을 완화시키는

작용을 해 매운맛이 사그러 든다 하더라구요.





이제 시원한 가을이 오면서 회도 많이 드시게 될텐데, 회를 드시면서 초고추장에 찍어 먹는 맛도 좋지만.. 역시 간장에 고추냉이를 푼 소스에

찍어 먹는 맛도 좋으니... 혹시나 양 조절을 못해 매운맛을 느끼게 된다면 아주 유용하게 써먹을 수 있는 방법이 아닐까 생각되네요. ^^

그리고 고추냉이 뿐만 아니라.. 겨자소스 같은 휘발성 양념소스엔 효과를 볼 수 있지만, 진짜로 매운 청양고추 같은 것들은 콧등 문질러봐야

별 소용없으니... 참고하시기 바라구요... 혹시나.. 코 성형하신 분(?)들은... 효과가 있을지는 잘 모르겠습니다만,.. 그래도 한번 조심해서 살살

문질러 보시면 어떨까요? ^^;;


덧붙여서 드리는 말씀....   흔히들 쓰시는 단어 '와사비'는 일본말이라는 것 잘 아시죠? 이제부터는 이쁜 우리말 '고추냉이'라는 단어를 자주

쓸 수 있어야 하질 않나 생각해 봅니다. 곧 한글날도 다가오는데 말이죠...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최정

    저도 매운것 좋아라하고 알싸한맛 좋아라해서 그것을 즐기는데.. 너무 매울때 그리고 너무 톡쏠때 내코를 만져야될듯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2010.09.16 09:03 [ ADDR : EDIT/ DEL : REPLY ]
    • 네... 매운거 좋아하시는 분들이 많더라구요....
      참을수 없을 정도로 매울때 한번 문질러보시길~ ^^

      2010.09.16 12:18 신고 [ ADDR : EDIT/ DEL ]
  3. 그렇군요. 매울때 유용하게 활용하게 겠군요.
    좋은 정보 감사해요. 좋은 하루 되세요.

    2010.09.16 09: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그 팍 쏘는 느낌이 좋아서 고추냉이를 좋아하거든여^^

    콧등을 문지르면 나아진다는거 여자와 있을때 써먹어야 겠는걸요^.~

    2010.09.16 09: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회 좋아하는 저도 콧등 얘기는 오늘 첨 봅니다~ 저는 아마도 꼿등을 긁어줄 일은 없을꺼 같아요.. 왜냐면 고추냉이 왠만한 양으론 자극을 못받습니다 ㅠㅠ
    너무 익숙해져버려서요 ^^;

    2010.09.16 09: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역시 입질님은 회를 드실 기회가 많으시니.....
      왠만한 고추냉이의 매운맛도 익숙해졌을것 같애요.. ㅎㅎ

      2010.09.16 12:19 신고 [ ADDR : EDIT/ DEL ]
  6. 거참! 재미있는 이론이네요.
    한번 시도해봐야 겠어요.

    2010.09.16 10: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급 실험정신 발동되어 집에 있는 청량고추가 땡기는 데요...고추냉이만 되는건가요???

    2010.09.16 11: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 청량고추는 별효과가 없다고 하네요....
      휘발성이 있는 매운맛.. 즉 고추냉이, 겨자소스.. 이런것만 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2010.09.16 12:20 신고 [ ADDR : EDIT/ DEL ]
  8. 아... 마지막 성형하신분들은 효과가 있을지 모르겠네요라는 말에 빵터지네요.. ㅋㅋ
    저도 회가 너무 먹고 싶네요...

    2010.09.16 11: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역시 선선한 가을이 되니 회가 땡기지요?
      저도 땡기기 시작합니다.. ㅎㅎㅎ 곧 전어철이라 전어회를 먹으러 가야겠습니다. ㅎㅎ

      2010.09.16 12:21 신고 [ ADDR : EDIT/ DEL ]
  9. 오호.. 이런 좋은 방법이 있었군요..ㅋㅋ
    초밥, 회를 너무 좋아하다보니.. 제가 꼭 알아야 할 정보네요..^^

    2010.09.16 12: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오...회 먹다가 갑자기 코가 찡해지고 앞이 안 보일 때가 있었는데...
    이런 방법이 있었군요.

    2010.09.16 13: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매운건 전혀 못먹는 저는 고추냉이근처엔 가지도 않는데요,
    모든 매운맛에 적용되는건 아니군요~
    전 또 은근 기대했는데 말이죠~ㅎㅎ

    2010.09.16 14: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오~ 실제로 효과가 있다는 겁니까! 완전 잘 기억해 두어야 겠습니다..ㅎㅎ
    갑자기 고추냉이의 찡~ 한 느낌이 느끼고 싶군요..ㅎ

    2010.09.16 14: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오~ 저는 처음 알게된 사실인데요? ^^
    꼭 해봐야겠습니다

    2010.09.16 15: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저는 고추냉이 많이 먹어서 코가 찡 해지면 ...나도 모르게 벌떡 일어 나게 되더군요 ^^

    2010.09.16 16: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좋은 정보 얻고 갑니다.
    와사비라고 안쓰고 고추냉이라고 써야겠군요..ㅋ

    2010.09.16 17:46 [ ADDR : EDIT/ DEL : REPLY ]
  16. 그런 비법이?
    확실히 와사비보다는 고추냉이가 훨 친근하지요~

    2010.09.16 19:44 [ ADDR : EDIT/ DEL : REPLY ]
  17. 오 이런 방법이 있었네요^^

    2010.09.16 20: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고것 참 희한하네요~
    귀신이 곡할 비법입니다.

    2010.09.16 21: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신기합니다!!
    저도 한번 꼭 써봐야 겠습니다 ^^

    2010.09.16 22: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오홋. 그런게 있었군요.
    한번씩 많이 들어가 있는 걸 먹고 놀래곤 하는데 살짝 문질러줘야겠습니다.ㅎㅎ

    2010.09.17 14: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서모군

    한번씩....그 찡함이 좋은지......
    맛없는 뷔페가서....초밥먹을때.....코 끝이 찡한게.....아우~~~~
    한번씩...고추냉이가...그리울때가 있어요...
    입맛이 좀 변하나봐요...^^...그래서 코는 안문질려구요...ㅎㅎㅎㅎ

    2010.09.18 10:29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