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 3대 누각 중 한곳으로 알려진 밀양 영남루... 과연 어떤 곳일까요?

영남루는 밀양 응천강에 임한 절벽 위 경치 좋은 곳에 자리잡고 있는 누각이며, 1365년 고려 공민왕 때

기존에 자리잡고 있던 조그만 누각을 철거하고 대신 크고 웅장한 규모로 새로 지어졌다고 합니다.

1834년 실화로 불타버렸으나, 1844년 다시 재건하였으며, 그 건물이 지금까지 이어져 내려오고 있는데,

평양의 부벽루, 진주의 촉석루와 함께 우리나라 3대 누각으로 일컬어지는 곳이라 하네요.

.

.

.


영남루 바로 아래쪽에는 주차할만한 곳이 마땅치 않아 강 건너편에 있는 공영 무료주차장에 차를 대고 가보기로 했는데,

먼저 강 건너 바라보는 영남루의 모습을 한번 담아보기로 합니다.

.

.

.


가까이 당겨서 찍어보니... 생각보다 높은 절벽 위에 지어진 누각이더라구요.

저 위에서 아래로 내려다 보는 경치는 어떨까 되게 궁금해 졌습니다. 얼른 올라가 보기로 하지요. ^^

.

.

.


다리를 건너 영남루 누각으로 올라가는 곳까지 왔는데, 주변에 이쁘게 자란 소나무들이 눈에 띄었어요.

.

.

.


아까 사진에서도 보셨다시피... 누각 자체가 절벽 위에 꽤 높은 곳에 위치해 있어... 조금 걸어서 올라와야 한답니다.

거의 올라오니... 영남루의 모습이 눈에 들어오는군요.

.

.

.




영남루에 올라 실제 가까운 곳에서 보니 꽤나 규모가 크게 느껴졌습니다.

.

.

.


영남루 누각의 맞은편에는 비석과 함께 천진궁으로 들어가는 만덕문이 보이게 되는데.....

천진궁은 바로 일제시대의 또하나의 아픔을 간직한 곳이랍니다.

.

.

.


천진궁은 1665년에 건립되어 원래는 역대 왕조 시조의 위패를 모신 공진관의 부속건물로 사용되었지만,

1722년부터 공진관을 대신해 위패를 보관하며 객사의 기능을 담당하였지만,

일제시대 때에는 이 건물이 헌병대의 감옥으로 사용되었다고 합니다.


단군의 위패를 비롯해, 부여, 고구려, 가야의 시조 왕과 고려 태조, 신라, 백제의 시조 왕, 발해 고왕, 조선 태조까지....

각각의 위패를 모신 곳인데, 이런 곳을 일제가 조선왕조의 정통성을 말살하기 위해 위패를 땅에다 묻어버리고

감옥으로 사용하였다는 점은 민족의 아픔이 고스란히 남아있는 곳이라 씁쓸하기도 하네요.

.

.

.


다시 영남루 누각으로 돌아와 직접 신발을 벗고 안으로 들어가볼까 합니다.

영남루는 누각을 일반인들에게 개방을 하고 있어서... 누구나 올라가서 쉴 수 있는 공간이랍니다.

.

.

.


누각에 올라가보니.... 많은 분들이 자리잡고 앉아... 시원한 바람을 맞으며 휴식을 취하고 있는 모습을 볼 수 있었어요.

정말 바람이 시원하고 좋았답니다... 앞에는 강도 흐르고... 저절로 시조가 읊어지는 그런 분위기더라는.. ^^;;

.

.

.


그렇게 누각에서 잠깐동안의 휴식을 취한 뒤.. 다시 내려와 주차장 있는 곳까지 걸어가는데...

무궁화 꽃을 배경으로 보이는 영남루의 모습이 이뻐서 한 컷 찍어보게 되었네요.


예전에 밀양에 자주 오기는 했었는데.. 영남루는 막상 처음으로 방문을 하게 되었습니다.

우리나라의 3대 누각으로 알려진만큼... 앞으로도 잘 관리가 되어 후세에 잘 물려줄 수 있는 유산이 되기를 바라며...

언젠가는 3대 누각 중 하나인 평양의 부벽루도 한번 찾아갈 수 있기를 기대해 봅니다. ^^

.

.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저곳에 앉아 쉬면 기분 좋을거 같아요..^^
    그런데 위패를 모신곳을 감옥으로 사용하다니..
    일제의 만행은 끝이 없었네요..;;

    2010.08.19 08: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예전에는 높은 분들이 저기서 노닐었겠죠? ^^
    저기에서 경치를 구경하며 바람을 쐬면 시원할거 같습니다

    2010.08.19 09: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강언덕위에 우뚝 솟은 영남루의 운치가 너무 좋네요.

    2010.08.19 09: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영남루는 언제봐도 멋진 곳입니다. 사연을 생각하면 더 멋진 곳이지요.
    잘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2010.08.19 10: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정말 멋집니다!! 우리나라 3대 누각이라고 하는 이유를 알 것 같습니다!
    게다가 뛰어난 사진 실력까지...! 대단하십니닷!

    2010.08.19 11: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예전 의령에 여행 갔다가, 갑작스레 온다던 친구 마중을 가려고 밀양 ktx 고속철도 역에 갔다가..
    시간이 조금 남아 잠시 돌아봤던 곳이로군요.
    운치도 좋았고..^^

    2010.08.19 15: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저는 처음듣고 처음 보는건데요....ㅡ,ㅡ
    아주 큼직한게 션하니 보기 좋은데요~
    특히나 일반인 누구나 이용할수 있게 개방되어있다는것도 좋아보여요....
    연필님 덕분에 멋진 누각 잘 보았습니다.^^

    2010.08.19 15: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영남루에서 내려본 풍경이 빠졌군요 으으 ..기대했는데 말입니다

    2010.08.19 16: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좋은 정보네요.
    아랫지방에 내려갈 일 있음 꼭 들려봐야 겠습니다.^^

    2010.08.19 16: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작년에 밀양에 갔을 때.. 시간이 없어서.. 영남루를 못가봤어요..
    파란연필님이.. 제대로 보여주시는군요.. 고맙습니다.. ^^

    2010.08.19 19: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시원한 누각이 듬직해보입니다. 그나저나 천진궁이 과거의 아픔을 간직한채 꿋꿋하게 서 있는 것 같아 다행입니다. 꽃도 놓아져 있네요. 사진 구경하고 갑니다 ㅎ

    2010.08.19 20: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어릴때 외가가 있어 자주 가 보던 곳이에요. 이렇게 보니 넘 반갑네요^^
    사진을 잘 찍어 주셔서 분위기를 더 생생하게 실감할수 있게 해 주셨네요~
    잘 보구 갑니다~

    2010.08.19 21:02 [ ADDR : EDIT/ DEL : REPLY ]
  14. 정말 가까운 지역에도 멋진 곳이 많은데 저는 왜
    이토록 모르고 사나 모르겠습니다 ^^;;
    그나마 다행인 것은 이렇게 블로그를 하며 연필님을 통해
    좋은 곳을 많이 알게 되어 영광이예욤~~~ ^^

    2010.08.20 00: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누각을 관광객에게 개방했다는게 참 좋은 듯 하네요.
    그만큼 관리도 잘하고 이용하시는 분들도 잘 쓰고 계신다는 거잖아요.
    운치있고 멋스러운 공간 잘 봤습니다~^^

    2010.08.20 09: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봉하마을 들렀다가 밀양에서 기차를 타기위해 이동하는중
    야경으로 봤는데요..
    야경도 참 멋있던데요..

    2010.08.20 13:04 [ ADDR : EDIT/ DEL : REPLY ]
  17. 우리나라 3대 누각을 참 많이도 들어 봤는데 정말 실제도 아름답군요... 정말 부벽루를 볼수 있는 날이 왔으면 좋겠습니다.

    2010.08.21 14: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3대 누각으로 꼽힐만 한 곳이네요.
    잘 봤습니다~

    2010.08.23 12: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저도 누각에 앉아서 부채를 부치며 쉬고 싶네요~~

    낮잠도 자고 싶구요 ^^

    2010.08.25 16:11 [ ADDR : EDIT/ DEL : REPLY ]
  20. 영남루 멋집니다.
    그렇게 밀양을 많이 가봤는데 영남루에 올라가본 기억은 없습니다.
    막상 이렇게 보니 뭘봤나 싶네요.^^;

    2010.08.26 14: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우리나라 3대누각이 있는 줄 몰랐습니다.
    역시 3대누각답게 멋진 풍광을 자랑하네요.
    한번 가보고 싶습니다. ^^

    2010.08.30 13:04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