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혼자 끄적거리기/음식,맛집

제주 오설록 신화월드 근처 현지인 맛집 추천, 제주 순메밀 막국수

by @파란연필@ 2022. 1. 12.
반응형

풍경 좋고 맛난 음식이 많은 제주여행은 늘 기대되고 새롭습니다. 제주여행 코스 중에서 인기가 많은 오설록과 신화월드 근처를 여행하던 중 점심시간에 들러 맛나게 먹었던 제주 현지인 맛집이 있어 추천을 해드릴까 합니다. 바로 제주 순메밀 막국수 식당인데요.

 

제주에 사는 현지인 지인과 함께 다녔던 여행이어서 그런지 여행코스와 맛집 식당들은 지인이 모두 준비를 해줘서 편하게 따라다니기만 했던 여행이었지만, 먹었던 음식은 꽤 만족스러웠습니다. 특히 현지인들 위주의 맛집들을 많이 찾아갔던 것 같은데 육지에서는 쉽게 맛보지 못하는 것들도 많더라고요.

 

그 중 기억에 남는 식당이 있었으니 바로 제주 서쪽 여행지로 많이들 가는 오설록과 신화월드 근처에 위치한 제주 순메밀 막국수 식당입니다. 대개 메밀 막국수라 하면, 강원도 지역의 음식이라 생각할 수도 있지만, 메밀 막국수의 원재료가 되는 메밀이 제주도에서도 꽤 많이 생산이 되고 있어 제주에도 의외로 메밀 막국수 집이 꽤 있고 맛 또한 좋다고 합니다.

 

 

실제 우리나라 메밀 생산량이 가장 높은 곳 중의 하나가 바로 제주도라고 해요. 제주 순메밀 막국수 식당은 넓은 주차장도 마련되어 있어 렌터카로 여행하시는 분들도 편하게 주차 후 식사를 할 수 있는 곳입니다.

 

사실 제주 현지인 추천 식당이라고는 하지만, 벌써 육지 관광객들에게도 이미 입소문이 난 곳이라 점심시간이나 피크 타임 때에는 기본 웨이팅이 있는 곳이지만, 코로나 상황이기도 하고, 일부러 피크 타임을 지나 방문을 해서인지 웨이팅 없이 조금 여유있게 식사를 할 수 있었어요. 테이블 간의 간격도 꽤 있는 편이라 방역에도 꽤 신경쓰고 있는 것 같았습니다.

 

메뉴판을 펼치면 닭요리와 함께 제주 순메밀 요리인 막국수 3종류가 나와 있습니다. 주 메뉴가 막국수 집이기 때문에 닭요리 보다는 막국수 위주로 주문을 해서 먹는 것을 추천하는데요. 막국수는 다시 들기름 막국수, 명태회 막국수, 동치미 막국수 세 가지로 나뉘어 있습니다. 가격은 모두 동일하게 9000원이고요. 셋 다 맛있다고는 하지만, 만약 여름이라면 시원한 동치미 막국수를 추천드리고, 다른 계절에는 고소한 들기름 막국수나 명태회 막국수도 괜찮을 것 같습니다.

 

저는 들기름 막국수를 주문해서 먹었습니다. 100% 제주에서 생산되는 순메밀을 반죽해서 만들기에 꽤 자부심을 갖고 있는 식당이었어요. 오랜 기다림 끝에 나온 들기름 막국수인데, 보기만 해도 고소함이 풍겨 오는 것 같았습니다. 밑반찬은 김치가 함께 나오고 따로 작은 그릇에 동치미 국물이 나오기도 하는데, 동치미 국물은 막국수를 다 먹어갈 때 말아서 먹으면 맛있다고 합니다.

 

한창 허기가 질 때에는 막국수 하나만 먹기에는 좀 허전할 수도 있기 때문에 사이드 메뉴로 수육 한 접시도 같이 주문했습니다. 수육에는 명태회랑 보쌈무채가 같이 나오기도 해서 명태회 막국수를 간접적으로나마 맛볼 수 있기도 합니다. 들기름 막국수의 맛은 양념간이 약해서 마치 평양냉면 같은 슴슴한 맛기는 하지만, 고소한 풍미와 수육 및 명태회랑 같이 먹으면 꽤 잘 어울리는 맛이 나더군요.

 

직접 들기름 막국수를 먹을 때에는 꽤 유명한 맛집이라는 이름에 비해 그리 맛있다는 생각이 들진 않았지만, 시간이 지나고 보니 진짜 평양냉면처럼 슴슴하고도 고소한 맛이 생각이 나게 되더라고요. 그래서 언젠가 다시 제주여행을 가게 되면, 제주 순메밀 막국수 식당은 다시 한 번 찾아가고 싶은 생각이 들기도 한 곳이었습니다.

그리드형(광고전용)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