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바지 여름이 끝나가는 가운데, 이제 태풍이 하나둘씩 올라오고 비오는 궂은 날씨가 계속되고는 있지만,

지난 7-8월의 그렇게 뜨거웠던 햇살은 더이상 만나볼 수가 없어 가을이 성큼 다가옴이 느껴지는군요.

흐린 날씨였지만... 불어오는 바람이 무척 시원해 가까운 바닷가 마을에 한번 가보기로 했습니다.

과연 여름이 끝나가는 바닷가의 풍경은 어떨지 하고.. 말이죠.. ^^

.

.

.


찾아간 곳은 예전에 한번 소개드렸던 문무대왕릉 근처에 있는 감포의 한 어촌마을이랍니다.

간밤에 지나간 태풍의 영향 때문이었는지.... 아직도 바람이 세게 불어 포구에 정박되어 있는 고깃배들이 많았어요.

.

.

.


보시다시피 구름이 잔뜩 끼어 있어 햇빛은 좀처럼 볼 수가 없었답니다.

그래서 그런지.... 세차게 불어오는 바람이 더욱 시원하게 느껴지는게... 이제야 가을이 오기 시작하는구나.. 라고 생각했어요.

그렇게 무덥웠던 여름이 눈녹듯 사라지고 어느새 찬바람이 부는 계절을 맞이하는 느낌...

이런 느낌은 해마다 느끼는 것이지만 언제나 새롭고 기분이 좋아지는것 같았습니다.

.

.

.




손님이 뜸한 가판대에서 오징어를 말리고 손질하는 아낙의 바쁜 손놀림에 잠시 넋을 잃고 바라보기도 하고...

.

.

.


포구 한쪽에선 짧은 낚싯대를 드리우고 고기가 낚이기를 기다리고 있는 한 아저씨의 모습을 바라보면서....

아... 이제 가을 횟감의 대명사인 전어철이구나... 라는걸 느끼며 잠시 전어회가 급 땡기는걸 억지로 참아보기도 합니다. ^^;;

.

.

.


허기진 배를 잠시 뒤로 하고, 어촌마을에서 나와 해안가를 따라 움직이다 또다른 작은 바닷가 근처에 도착을 했습니다.

바람결에 따라 하늘거리는 바닷가의 억새를 보신적이 있나요? 산에서는 많이 봤는데 바닷가에서 보는건 처음이라서요. ^^

.

.

.


바닷가 가까이 내려가기로 하고 해변을 산책하려 했는데.... 보시는 것처럼 파도가 장난이 아니었습니다.

바람이 엄청 세게 불어 가만히 서있기 조차 힘든 상황이었는데... 파도까지 저리 높으니 가까이 가기가 겁이 나더라구요.

.

.

.


한여름철에는 시원한 해수욕장으로 보였음직한 해변이었는데... 지금은 갈매기들만이 그 자리를 지키고 있었습니다.

그렇게 계절이 변하고.... 추워지기 시작하는 겨울이 되면... 이제 이곳은 또 겨울바다의 낭만을 느낄 수 있는 곳이 되겠지요?
 

아직까지는 요즘 낮기온이 많이 올라 덥기는 하겠지만, 아침저녁으로는 제법 시원한 바람이 느껴져 이불을 찾게 되더라구요.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환절기... 시원해지는 계절만큼.. 건강도 유의해야 함을 잊지 마시길 바랍니다. ^^

.

.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첫번째 사진 느낌이 너무 좋네요~ 한동안 보고 있었어요.. 이젠 누구도 부정할 수 없는 가을.. 어제 밤 공기도 차더라구요
    더위가 물러가니 너무너무 좋습니다. 포근한 항구풍경 저는 조만간 직접 갈꺼 같아요 ^^

    2010.09.13 09: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조만간 또 낚싯대를 드리우러 가시나봐요? ^^
      요즘은 어디가 좋은지...? 낚시 좋아하시는 분들한테도 좋은 계절이 다가온느것 같네요..

      2010.09.13 12:22 신고 [ ADDR : EDIT/ DEL ]
  3. 아.. 주말마다 날씨가 흐려서 넘 슬퍼요..
    빨래가 잘 마르지를 않아요^^;;;

    2010.09.13 09:54 [ ADDR : EDIT/ DEL : REPLY ]
    • 맞아요.. 주말에만 빨래를 해야하는 상황에선 주말에만 비가오니..
      빨래가 마를틈이 없네요. ㅠ.ㅠ

      2010.09.13 12:23 신고 [ ADDR : EDIT/ DEL ]
  4. 주말동안 충청도 괴산에 있었는데 비만 잔뜩 왔었네요.ㅋㅋ
    출발하니 날씨가 화창해 져서 ㅡ,ㅡ
    더운게 싫어 가을이 빨리 왔으면 하는데
    파란연필님 사진보니 가을이 다가온듯 합니다^^

    2010.09.13 09: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얼른 얼른 가을이 왔으면 좋겠어요....
      근데 이러다가 바로 겨울로 넘어가는건 아닌지.... -.-;;

      2010.09.13 12:23 신고 [ ADDR : EDIT/ DEL ]
  5. 제주와 사뭇다르네요. 0ㅁ0 이제 곧 가을이지만..
    바닷가는 벌써 가을이 온듯 하기도 해요.
    >0< 3번째 사진 너무 맘에 들어요.

    2010.09.13 10: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제주바다도 이제 가을냄새가 나기 시작할것 같은데요?
      작년 늦가을에 제주를 한번 다녀왔었는데 참 좋더라구요..

      2010.09.13 12:24 신고 [ ADDR : EDIT/ DEL ]
  6. 벌써 가을이 오고 있다는 것을 느낍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2010.09.13 10: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가을도 좋고,
    태풍이 지나가서 좋고,
    포구의 분위기도 좋고, 사진도 좋고...모두 굿굿굿~입니다^^
    즐거운 한주 보내세요^^

    2010.09.13 10: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안다님이야 말로 모든게 굿~일것 같아요... ㅎㅎ
      남은 하루도 잘 보내시고 한주 잘 시작하시길 바래요~

      2010.09.13 12:24 신고 [ ADDR : EDIT/ DEL ]
  8. 확실히 바람이 좀 달라진거 같아요..^^
    가을이 온 것 같습니다..ㅋㅋ

    2010.09.13 12: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아, 해변에서 풍기는 가을향~~ 전어 먹으러 가야쥥..^^

    2010.09.13 12: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바다, 갈매기, 그리고 억새....
    정말 온전하게 가을을 느끼게 하네요~
    조석으로 제법 선선해져서 이젠 활동할만 하지요?
    연필님, 알차고 즐거운 한주 보내시길 바래요~^^*

    2010.09.13 14: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분위기 있는 포구가 조금 더 있으면 겨울바다가 되는군요
    어젯밤 오랜만에 이불덮고 잤습니다

    2010.09.13 16: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감포 진짜 오랜만이예염
    남편따라 감포도 꽤나 다녔었눈데,,,
    이제 곧 가을이 가고 겨울이 성큼 다가오겠죠?
    겨울바다도 운치있고 좋은데 ^^

    2010.09.13 17:16 [ ADDR : EDIT/ DEL : REPLY ]
  13. 확실히 여름의 바닷가 느낌은 아니네요.
    날씨가 흐려서 아마 더 그런 느낌이 났었는지도요.
    마지막 사진에 갈매기 떼.. 다들 한방향으로 서 있네요. ^^

    2010.09.13 17:29 [ ADDR : EDIT/ DEL : REPLY ]
  14. 꼬소한 가을 냄새에 전어를 생각하고 봤는데 아니네요^^;
    가을바람 불어오는 어촌의 풍경이 참 정겹네요.
    외갓집의 모습이 떠오르는...
    환절기 감기 조심하시고 늘 행복한 한 주 되세요^^

    2010.09.13 17: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아..
    감포바다..
    또 다른 느낌입니다..
    감포바다하면 여러 사람들이 많이 올려주셔서 그런지
    참 정겹더라구요...^^
    가을..
    참 좋은 계절이죠

    2010.09.13 19:19 [ ADDR : EDIT/ DEL : REPLY ]
  16. 그 내음... 제주까지 풍겨옵니다. *^.^*

    2010.09.13 20:19 [ ADDR : EDIT/ DEL : REPLY ]
  17. 가을이 오긴 왔나 봅니다.
    바다 풍경에서도 쌀쌀함이 느껴지네요.
    감포 앞바다는 정말 오랜만인지라... 기억에도 없습니다.^^;

    2010.09.13 20: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사진이 으스스한 느낌이듭니다. 이제 더이상의 태풍이나 비는 안왔으면 좋겠어요. 추석이 다가오는데 올해는 정말 과일보다 생선이 선물시장에서 많이 보이네요. 어촌에 활기가 돌길..

    2010.09.13 21: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바다와 어우러진 억새가 가을을 말하여 주네요^^

    2010.09.13 23: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사진이 너무 좋아 바다냄새가 나는 듯 하지만, 사실 바다 냄새보다 회의 향기가;; 아 회 먹고 싶어라.

    2010.09.14 02:07 [ ADDR : EDIT/ DEL : REPLY ]
  21. 이번에 보고온 외가집 바다와는 사뭇 분위기가 다르네요.
    너무 더울때 갔다와서 그런가봐요

    2010.09.29 21: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